드라이용으로 샀던 커다란 소쿠리에 사은품으로 받은 담요와 베게속을 이용해서 만들어준 빨간 방석(??)
어디서 소쿠리에 넣고 드라이하면 좋단 얘기를 듣고 샀다가 베베 발톰에 피멍이 들었던 아픔이... @.@
베베와 베르 번갈아가며 사용해 주시니 감사할따름~
단지 베베는 좀 비좁아 보인다 ㅋㅋㅋ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
Creative Commons License
이올린에 북마크하기
2012/12/27 23:49 2012/12/27 23:49

Trackback Address :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
  1. Subject: туры из омска в италию

    Tracked from туры из омска в италию 2013/06/09 16:17  delete

    Niky's Cube ::

댓글을 달아 주세요